미래 ‘단백질 위기’의 대안은 해산물

[금요 포커스] 향후 30년간 해산물 생산량 75% 증가

전 세계 인구가 10억 명을 넘어선 것은 유럽에서 산업혁명이 한창이던 1804년이다. 그로부터 약 120년 후인 1920년대 말에는 그 두 배인 20억 명이 되었다. 이후 지구촌 인구는 폭발적인 증가세를 거듭하며 현재는 약 78억 명이 되었으며, 2050년에는 100억 명에 육박할 전망이다.

예전에 인구가 가파르게 늘어나자 인구학자들은 식량 부족으로 수억 명에 이르는 사람들이 기근에 허덕일 것이라고 예견했다. 하지만 그 같은 예견은 빗나가고 말았다. 인공 비료의 개발로 곡물 생산량이 비약적으로 증가했기 때문이다.

새로운 연구에 의하면 정책 개혁과 기술 발전으로 향후 30년간 전 세계 해산물 생산량이 75%까지 증가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Chris Costello lab, UCSB

1950년 이후로 경작지 면적은 절반 이상 감소했지만 1인당 곡물 생산량은 27% 신장했다. 때문에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는 현재 인구 5명당 2명은 비료에 목숨을 빚진 셈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식량 전문가들은 앞으로 인구가 110억 명에 달해도 감당해낼 만한 식량을 생산할 수 있다고 말한다. 그러나 식량문제는 단순히 더 많은 식량의 생산만으로 해결되지 않을 수 있다. 기후변화를 비롯해 식량의 생산 방식, 지속가능성 문제 등이 복잡하게 얽혀있기 때문이다.

유엔은 2013년에 발간한 기후변화 보고서를 통해 인구 증가와 경제발전을 통한 생활수준 향상으로 식량 수요는 10년마다 14%씩 늘어나는 반면 지구온난화 현상으로 식량 생산량은 약 2%씩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다.

육류는 비효율적인 단백질원

인류에게 단백질을 공급하는 가축 사육도 문제다. 유엔식량농업기구에 의하면 가축 사육에서 발생하는 온실가스는 인류가 만들어내는 온실가스 전체량의 14.5%를 차지한다. 더구나 가축사육으로 15g의 동물성 단백질을 생산하기 위해서는 그 7배에 달하는 약 100g의 식물성 단백질 사료가 필요하다. 가축 사육은 매우 비효율적인 단백질원인 셈이다.

따라서 일부 학자들은 세계 인구가 100억 명에 육박하는 2050년 이후에는 ‘단백질 위기(Protein Crisis)’가 올 수 있다고 경고한다. 단백질 위기는 인간이 섭취할 동물성 단백질이 부족해지는 사태다.

그런데 이 같은 단백질 위기를 해결할 방법에 대한 새로운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그것은 바로 바다에서 생산되는 해산물이다. 국제학술지 ‘네이처’에 발표된 이 연구 결과에 의하면, 정책 개혁 및 기술 향상으로 향후 30년 동안 해산물 생산량이 75%까지 증가할 것으로 추정됐다.

미국 오리건주립대학의 제인 루브첸코 교수는 미국, 중국, 칠레, 멕시코, 일본, 남아공, 스페인, 노르웨이, 아르헨티나, 말레이시아의 과학자들과 함께 어업 및 양식업의 생태학적, 경제적, 규제적, 기술적 한계를 고려해 지속가능한 공급곡선의 추정치를 조사했다.

현재 육지 동물이 생산하는 식량의 약 17%밖에 불과한 바다가 앞으로 얼마나 많은 식량을 공급할 수 있을지 예측하고 미래 식량 수요에 대비하기 위해 이 같은 공급곡선을 만든 것이다.

바다에서 생산하는 지속가능한 식량

그 결과 앞으로 양식기술이 향상되고 해양 자원을 둘러싼 정책이 개혁되면 바다에서 생산되는 식량이 연간 2100만~4400만 톤 정도 증가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증가량은 2050년 전 세계 인구인 약 100억 명의 사람들에게 필요한 것으로 추정되는 동물성 단백질 증가량의 12~25%에 달한다.

이번 연구는 바다에서 생산하는 지속가능한 식량이 세계 식량 공급과 식량 안보에 큰 역할을 할 수 있다는 점을 확인시켰다. ⓒ 게티이미지뱅크

루브첸코 교수는 “수확률 감소와 농경지 및 수자원 문제, 대규모 농업과 관련한 다양한 환경 문제 등으로 인해 육지 작물에서 더 많은 식량을 생산하기란 매우 어렵다”며 “소득 증가와 음식 선호도의 변화로 앞으로 수십 년 동안 영양가 있는 음식에 대한 수요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데 바다가 그 수요를 충족시키는 데 큰 역할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는 바다에서 생산하는 지속가능한 식량이 세계 식량 공급과 식량 안보에 큰 역할을 할 수 있다는 점을 확인시켰다. 연구진은 육지 식품에 비해 영양적으로 다양하고 환경적으로도 덜 부담스러운 해산물이 지구의 증가하는 인구를 먹여 살리는 데 도움을 주는 독특한 위치를 갖는다고 덧붙였다.

그런데 연구진은 해산물이 미래 식량의 대안이 되기 위해서는 한 가지 혁신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현재 양식업 생산량의 약 75%는 기존 어업에서 공급하는 어분이나 어유 같은 사료에 의존하고 있다. 그것을 곤충이나 미생물 성분의 사료, 유전자변형 식물 등으로 대체함으로써 기존 어업에 대한 양식업의 의존 관계를 완전히 분리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2181)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