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하늘을 렌즈에 담다, 천체사진공모전 수상작 발표

제29회 대상에 공양식의 ‘니오와이즈 혜성’ 선정

한국천문연구원이 제29회 천체사진공모전의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공모전에서는 총 194개 작품이 출품됐으며, 공양식 씨의 ‘니오와이즈 혜성’이 대상을 차지했다.

천체사진공모전은 사진뿐만 아니라 그림, 동영상까지 함께 공모하며, 주제는 심우주(Deep sky)·지구와 우주·태양계 분야로 나누어진다. 기술성과 예술성, 시의성, 대중성을 기준으로 심사하며, 이번 대회에서는 전체 응모작 중 27개 작품이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특히 올해 천체사진공모전은 대국민 인기상을 신설했다. 심사위원이 천문우주과학적 시의성과 홍보 전달력을 평가해 상위 득점 10개의 수상작을 선정했고, 이후 천문연 공식 페이스북(Facebook)에 업로드되어 5월 10일부터 16일까지 7일간 온라인 평가를 진행해 국민 투표를 거쳐 최종 수상작을 결정했다.

심사위원들은 “올해는 전반적으로 응모작 수가 늘고 작품들의 수준이 높아져, 천체사진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이 더 많아졌다는 것을 실감했다”며 “코로나 19로 해외 촬영 사진은 줄었지만 대신 국내에서 촬영한 심우주 분야 작품들의 기술적 수준이 상당히 높아졌고, 노출과 필터 등에 색다른 시도가 돋보였다. 또 지난해 주요 천문현상을 다룬 작품은 다소 적었지만 다양한 대상을 촬영한 작품들이 늘었다”고 심사 소감을 전했다.

수상자들에게는 상패와 상금이 수여되며, 특별히 대상 수상자에게는 한국천문연구원장상과 상금 200만 원이 수여된다. 올해 공모전 시상식은 코로나19(COVID-19) 여파로 5월 31에 전 부문 시상을 온라인으로 대체됐다.

한편, 한국천문연구원의 천체사진공모전은 아름답고 신비한 천체사진 및 그림, 동영상 등의 콘텐츠를 통해 천문학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시키고자 매년 실시되고 있으며, 수상 작품들은 다양한 천문우주 과학문화 확산의 콘텐츠로 활용될 예정이다.

[천체사진공모전 수상작 발표 바로가기]

 

□ 대상: <니오와이즈 혜성>, 공양식

ⓒKASI

니오와이즈 혜성의 모습의 전체 모습과 세부 모습을 담기위해 모자이크와 HDR 기법을 이용하였습니다. 핵에서 분출되는 구조와 모든 꼬리가 잘 나타나있습니다. 니오와이즈 혜성은 일반적인 혜성의 특징인 먼지꼬리와 푸른 이온꼬리 이외에 비정상적인 붉은 나트륨 꼬리를 보였고 이모습까지 같이 표현하였습니다.

 

□ 최우수상: <화구와 은하수>, 이성모

ⓒKASI

이 날은 3월 첫 은하수를 찍고 있는 중 우연찮게 밝게 나온 유성 사진입니다. 사진 화각이 14mm 임에도 불구하고 사진 크기의 절반 정도의 크기로 찍혔는데 마치 폭죽처럼 강렬하고 짧게 빛을 발하면서 그 뒤에 연기가 피어오르는 모습을 목격하였습니다. 인생에서 정말 인상적인 경험이었습니다.

 

□ 우수상: <‘ISS’ Double Solar Transit>, 이시우

ⓒKASI

‘ISS’ Double Solar Transit 현상은 하루 동안 국제우주정거장이 같은 장소에서 태양 면을 두 번 지나가는 현상입니다. 사진은 고도 5도인 태양 면을 통과하는 ISS와 고도 68도인 태양 면을 통과하는 ISS로, 고도 차이별 국제우주정거장의 크기를 잘 보여줍니다.

 

□ 심우주 분야 금상: <우주를 향한 물음표>, 송정우

ⓒKASI

우주를 보고 사진을 찍다보면 미지의 세계에 대한 궁금함과 호기심이 많이 생깁니다. 궁금하기에 관측을 하고, 그 관측을 통해서 연구를 하며, 또 사진으로 남기기도 합니다. 인류가 우주의 일부분으로 존재하고 있지만, 우주도 우리를 향해 물음표를 던지는지, 성운으로 물음표를 표현 한 것 같습니다. 물음표 성운의 대한 대답을 우리는 과연 할 수 있을까요?

 

□ 지구와 우주분야 금상: <Space Hole>, 이정원

ⓒKASI

처음 맞이하는 호주의 밤 하늘에 놀라 그 자리에 누워 하늘을 감상했습니다. 바위 틈 사이에 누워 지평선까지 별이 있는 하늘을 감상하니 금성,달, 화성, 목성 선명한 황도광과 더불어 하늘이 더욱 둥글게 느껴졌고 하늘에 있는 블랙홀이 저와 주변 바위들을 빨아들이는것처럼 느껴졌습니다. 그 느낌을 사진으로 표현하고 싶어 하늘뿐만 아니라 주변 땅과 바위까지도 같이 파노라마 촬영하여 주변이 담긴 전천어안형태로 표현했습니다.

 

□ 태양계 분야 금상: <태양계의 행성들>, 염범석

ⓒKASI

지구에서 바라본 태양계의 행성들 사진으로 지구를 제외한 모든 태양계의 행성을 촬영하였습니다. 태양에서 가장 가까운 수성부터 가장 먼 해왕성까지 각각의 행성을 행성용 카메라로 촬영한 후에 하나의 사진으로 합쳤습니다. 태양계의 행성들을 전체적으로 볼 수 있는 사진입니다.

 

□ 동영상 부문 금상: <제주의 봄여름 가을 은하수>, 박창열

은하수 관측이 불가능한 겨울을 제외한 제주도 곳곳에서의 봄과 여름 그리고 가을의 은하수를 8개월간 카메라에 담아 영상으로 만들었습니다.

(3948)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1)

  • 케미 2021년 6월 22일11:23 오후

    천체사진공모전에 수상한 작품을 감상하니 우리가 사는 우주가 너무나 아름답고 소중하다는 생각이 들어요. 어떻게 카메라를 사용한건지 신기하고 바라보는 각도에 따른 구도를 너무나 잘 잡았네요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