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학생들, 대장균 세포공장의 천연물 합성 경로 총정리

시스템 대사공학 분야 연구 국제 학술지 표지논문으로 실려

한국과학기술원(KAIST) 생명화학공학과 대학원생들이 쓴 시스템 대사공학 분야 논문이 권위 있는 국제 학술지에 실렸다.

1일 KAIST에 따르면 생명화학공학과 이상엽 특훈교수 연구팀 소속 양동수·박선영·은현민 박사과정과 박예슬 석사과정 학생이 참여한 논문이 국제 학술지 ‘셀'(Cell)이 발행하는 ‘생명공학의 동향'(Trends in Biotechnology) 이날 자 표지논문으로 실렸다.

논문 주제는 ‘천연물 생산을 위한 대장균에서의 대사공학’으로, 시스템 대사공학의 도구와 전략을 구체적인 예시와 함께 담아 최신 연구 동향을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이상엽 특훈교수가 창시한 연구 분야인 시스템 대사공학은 미생물의 복잡한 대사 회로를 조작해 다양한 화학물질과 연료, 고분자 등을 친환경적으로 생산할 수 있는 기술이다.

미생물 세포 공장(세포의 유전자를 조작해 화합물을 대량으로 만드는 미생물 기반 생산시스템)을 개발해 천연물을 대량 생산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천연물은 식품·화장품·의약품 등에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어 최근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기존 화학적 합성 방법에 대한 환경 오염 우려 때문에 전 세계적으로 친환경적이면서도 효율이 높은 미생물 세포 공장을 개발하려는 연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이번 연구에서는 성장 속도가 빨라 천연물 생산 연구에 널리 쓰이는 대장균을 활용한 대장균 세포 공장의 합성 경로를 총망라했다.

또 최신 연구 내용과 흐름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대장균 세포 공장의 대사 회로 지도를 정리해 담았다.

학생들을 지도한 이상엽 특훈교수는 “천연물 생산을 위한 대사공학 연구를 체계적으로 분석해 정리하고 앞으로의 전략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124)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