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H, 내달 요기요 매각 본입찰…’배달통’ 서비스는 종료

SSG닷컴·사모펀드 등 5곳 요기요 인수 후보

국내 배달 앱 2위 요기요를 매물로 내놓은 독일 딜리버리히어로(DH)가 또 다른 배달 앱인 ‘배달통’의 서비스를 종료하기로 했다.

14일 외식업계에 따르면 강신봉 DH코리아 대표는 이날 임직원 간담회를 통해 이 같은 계획을 밝혔다.

2010년 나온 배달통은 2015년 4월 DH에 인수됐다. DH코리아는 이후 배달통을 위탁 운영해왔다.

배달통은 한때 배달 앱 시장에서 3위를 기록했지만, 지금은 이용률이 저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구체적인 서비스 종료 시점은 공개되지 않았다.

외식업계에서는 DH가 요기요를 매각하기에 앞서 부진한 배달통을 정리하는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요기요 인수를 위한 적격후보 명단(숏리스트)에는 신세계그룹 SSG닷컴과 사모펀드 MBK파트너스, 어피니티에쿼티파트너스, 퍼미라, 베인캐피털 등 5곳이 이름을 올린 것으로 확인됐다.

DH는 다음 주부터 이들을 대상으로 프레젠테이션(PT)을 진행한 뒤 다음 달 15∼17일 요기요 본입찰을 할 계획이다.

(169)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