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광기술원, 전자 분야 소재부품·장비업체 서비스 지원

한국광기술원은 산하 시험인증센터가 최근 산업통상자원부의 2020년도 신뢰성 기반 활용지원사업의 세라믹(전자) 분야 수행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신뢰성 기반 활용지원사업은 세라믹, 금속, 섬유, 화학, 기계 등 5대 분야의 국내 소재부품과 장비 기업에 관련 서비스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한국광기술원 시험인증센터는 전문인력과 고가장비 등 기존의 인프라를 활용해 세라믹 분야에서 제품 개발에 나서는 관련 기업을 지원한다.

인증센터에서는 광통신, LED조명, 융복합제품, 전자파 분야 등의 시뮬레이션, 기술개발 연계 시험분석평가, 고장분석 등 모두 100여개 세부항목을 지원한다.

지원받고자 하는 기업은 오는 24일까지 신뢰성바우처 홈페이지(www.신뢰성바우처.org)를 통해 상담과 신청을 하면 된다.

한국광기술원은 LED, 레이저, 센서, 광학렌즈 등 광기술 원천 연구와 에너지, 의료, 바이오, 자율자동차 등 국방 분야에 대한 융합 기술개발, 중소기업 기술이전과 사업화 지원 등 국내 광융합 산업의 거점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64)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