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부표 올해 571만개 공급…’스티로폼’ 2025년 퇴출

해양수산부는 올해 모두 571만개의 친환경 부표를 공급한다고 21일 밝혔다.

올해는 지난해(200억원)의 2.8배에 이르는 571억원을 친환경 부표 공급에 투입한다. 올해 공급 물량은 지난해 187만개의 3배에 달한다.

해수부는 이를 위해 총 55개 기업에서 만든 친환경 부표 398종에 친환경부표 인증을 하고 최근 단가계약까지 마쳤다.

어업인들은 지역 수협을 통해 친환경 부표를 구입할 수 있으며, 구매 비용의 70%를 중앙 정부와 지방자치단체로부터 지원받을 수 있다.

현재 전국의 김, 굴, 가두리 양식장 등에서는 모두 5천500만개의 부표가 사용되고 있다. 이 중 72%가 스티로폼 부표이고 나머지 28%가 친환경 부표로 조사됐다.

해수부는 2025년까지 스티로폼 부표를 완전히 퇴출한다는 계획이다.

(173)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