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제주 환경자원센터서 폐기물 태워 전력 생산

제주도가 환경자원순환센터 소각로에서 발생하는 열을 이용해 전력을 생산하는 발전시설 가동을 시작했다.

제주도는 제주환경자원순환센터 소각로 발전시설에 대한 전력 판매 행정 절차를 마무리하고 발전사업 상업 개시에 들어갔다고 17일 밝혔다.

제주환경자원순환센터 소각로는 가연성폐기물 소각 시 발생하는 열을 이용해 시설용량 19.2㎿ 규모의 기력터빈 발전기를 가동해 전력을 생산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도는 이번 발전사업 상업 개시를 통해 소각로 용량 최대치인 하루 500t을 소각할 경우 연간 9만메가와트시(㎿h)의 전력량을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

9만㎿h는 연간 2만5000여가구가 사용 가능한 전력량에 해당한다.

도는 발전사업으로 생산한 전력을 한국전력공사에 팔아 연간 100억원가량의 전력 판매 수입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72)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