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혜숙 과기 “미래 컴퓨팅 사고력 중요”…공교육 역할 강조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11일 “미래에는 소프트웨어와 인공지능(AI) 기술이 중심이 돼 우리 일상을 바꿀 것이며, 융합적 사고와 컴퓨팅 사고력이 중요해질 것”이라며 공교육의 역할을 강조했다.

임 장관은 이날 온라인으로 열린 ‘미래 융합 인재상 논의 포럼’에서 “학생 간 역량 격차가 심화하지 않도록 미래에 꼭 필요한 교육은 공교육을 통해 충분히 제공해 누구나 미래 디지털 시대 혜택을 누릴 수 있어야 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수학·과학·정보 교육을 충분히 제공하고 교사를 확충해야 한다”고 역설하며 “청년들이 디지털 역량과 변화 대응력을 갖춰 사회에 진출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방법을 모색하겠다”고 덧붙였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인 이원욱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조해진 국민의힘 의원 공동주최로 열린 이번 포럼은 미래사회를 이끌어갈 융합인재상과 이를 위한 교육 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194)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