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연, 차세대 나노소재 기반 원자력 기술 개발 추진

한국원자력연구원이 차세대 나노소재를 기반으로 한 원자력 기술 개발을 추진한다.

원자력연은 지난달 31일 연구원 창업기업 ‘내일테크놀로지’와 ‘질화붕소 나노튜브 기반 원자력·방사선 응용기술 개발 상호협력 협약(MOU)을 했다고 5일 밝혔다.

질화붕소 나노튜브는 열전도율과 탄성, 강도가 뛰어나 4차 산업 분야 차세대 나노소재로 꼽힌다.

정보통신기술(IT)·사물인터넷(IoT) 등 분야에서 고휘도 LED, 5G 휴대전화 모듈, 전기자동차 방열 소재 등으로 쓰이며, 인체에도 무해해 바이오메디컬 분야에서도 주목을 받고 있다.

양 기관은 나노신소재 공동 연구, 질화붕소 나노튜브를 이용한 원천 산업 신소재 공동 개발, 연구 장비와 시설 공유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내일테크놀로지는 2015년 원자력연구원이 개발한 질화붕소 나노튜브 제조기술과 장치를 기반으로 김재우 박사가 창업한 기업이다.

박원석 원자력연 원장은 “이번 협력을 통해 질화붕소 나노튜브를 방사선 분야에 접목하는 등 신소재 분야 산업 확장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166)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