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촬영 위해 우주선 탑승 나선 러시아 배우·감독

ⓒ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카자흐스탄 바이코누르 우주기지에서 (왼쪽부터) 배우 율리아 페레실드(37), 우주비행사 안톤 슈카플레로프(49), 영화감독 클림 쉬펜코(38)가 ‘소유즈 MS-19’ 우주선에 탑승하러 가고 있다. 러시아 연방우주공사(로스코스모스)는 우주 공간에서 제작되는 첫 장편 영화인 ‘도전'(가제)의 촬영을 위해 이들을 태운 우주선을 이곳에서 발사할 예정이다.

(143)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