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 실험실창업 주도 대학 10개 신규 선정…75억원 지원

'실험실 특화형 창업선도대학' 대상 모든 4년제 대학으로 확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실험실 특화형 창업선도대학 육성사업’ 대상을 모든 4년제 대학으로 확대하고 10개를 새로 선정해 75억원을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23일부터 한 달간 신규 실험실 특화형 창업선도대학 선정 공고를 하고 4월 중 10개 대학(비수도권 대학 최소 50%)을 선정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우수한 연구역량을 보유한 대학을 중심으로 양질의 실험실 기술을 발굴하기 위해 선정대상을 기존 초기창업패키지 주관대학(중기부)에서 전체 4년제 대학으로 확대한다.

선발된 대학은 연구개발비 7억5천만원을 지원받아 대학 주도로 발굴한 창업 유망기술의 실험실창업 준비를 위한 ▲ 후속 연구개발 ▲ 사업화 모델 수립·검증 ▲ 실험실창업 행정업무를 지원할 창업 전문 인력을 운영하게 된다.

과기정통부는 올해부터는 그간 대학별 균등 지원한 연구개발비를 선정평가 결과에 따라 차등 배분해 대학 간 경쟁을 유도하고 우수한 창업기술에 집중적으로 투자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과기정통부(www.msit.go.kr), 한국연구재단(www.nrf.re.kr) 웹사이트의 사업 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58)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