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데이터 개방 63%↑…AI학습용 데이터 활용도 153%↑”

과기부 4차 산업혁명 지표…데이터 시장규모 19조2천억원, 14%↑

공공데이터와 AI학습용 데이터 활용도가 크게 높아지는 등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D·N·A) 분야 인프라와 활용도가 확장되고 있다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가 5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최근 2년간 D·N·A 성장과 혁신 성과를 조사한 ‘2021 4차 산업혁명 지표’를 5일 발표했다.

지난해 데이터 산업 전체 시장규모는 19조2천736억원으로 재작년보다 14.3% 커졌다. 올해 3월 기준 공공데이터 개방 건수는 5만5천561건으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63.4% 증가했다.

네트워크 분야에서는 사물인터넷(IoT) 가입회선 수가 올해 6월 3천98만개로 전년보다 18.8% 늘었다. 인터넷동영상서비스(OTT) 이용률은 2019년 52%에서 지난해 66.3%로 높아졌다.

지난해 인공지능 산업 매출액은 6천895억원으로 전년보다 16.3% 증가했고, AI학습용 데이터 활용 횟수는 전년보다 153.4% 늘어난 9만6천826회였다.

디지털 전환기 유망산업인 클라우드와 가상·증강현실(VR·AR) 등도 꾸준히 성장했다.

클라우드 산업 매출액은 2019년 3조3천억원으로 전년보다 13.8% 성장했고, 개인의 클라우드 이용률도 2019년 30.8%에서 지난해 35.3%로 높아졌다.

VR·AR 산업의 지난해 매출액은 8천32억원으로 전년 대비 6.8% 증가했다.

사회 전반에 걸친 디지털 혁신 성과의 확산세도 지표에서 드러났다.

교육 분야에선 지난해 온라인교육 이용률이 98.9%에 달했고, 디지털 정보화 수준이 72.7%로 전년보다 2.8%포인트 높아졌다.

올해 3월 기준 인터넷 전문은행 계좌 수는 3천103만개로 전년보다 29.3%, 고객수는 1천807만명으로 36.2% 각각 증가했다.

지난해 하루 평균 간편결제·간편송금서비스 이용실적은 8천57억원으로 전년 대비 46% 많아졌다.

신고된 드론 대수는 올해 6월 기준 2만6천35대로 전년보다 96.7% 늘었다.

자율주행자동차 대수는 136대로 전년보다 46.2% 늘었다.

조경식 과기정통부 2차관은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성장 모멘텀을 만드는 데 디지털 전환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며 “4차 산업혁명 추진을 통해 디지털 혁신을 성공적으로 달성할 수 있도록 국민 여러분의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132)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