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태백 귀네미풍력단지 상업 운전 시작

6월 준공…16만 가구에 전력공급·720억원 원유 수입대체

강원도 태백시 귀네미마을(하사미동) 일원에 조성 중인 귀네미풍력단지가 6월 준공을 앞두고 상업 운전을 시작했다.

18일 한국남부발전에 따르면 귀네미풍력은 1.65㎿ 풍력발전기 12기로 모두 19.8㎿의 전력을 생산한다.

남부발전이 순수 우리 기술로 풍력발전 100기를 건설하는 프로젝트의 하나인 귀네미풍력은 현대일렉트릭이 기자재를, D&I코퍼레이션과 태장건설이 시공을 맡았다.

한국조선해양과 한라OMS는 재무적투자자로 참여했다.

귀네미풍력은 연간 37GWh의 전력을 생산해 운영 기간에 16만 가구에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책임진다.

이는 720억원의 원유 수입을 대체하고 15억원의 온실가스를 감축하는 효과를 낸다.

또 42t의 대기오염물질을 줄이는 효과도 기대된다.

귀네미풍력 준공으로 남부발전은 국산 풍력 58기를 성공적으로 건설하면서 국산 풍력 100기 프로젝트의 반환점을 돌게 됐다.

남부발전은 2021년 오미산풍력(60㎿), 2022년 삼척 육백산풍력(30㎿), 2023년 청사해상풍력(40㎿) 및 대정해상풍력(100㎿) 등 풍력발전단지 건설을 추진 중이다.

(80)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