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vember 14,2018
  • 미국 환경정책 대반전 예고
    미국 환경정책 대반전 예고

    민주당 하원 장악, 기후변화 역점 얼마 전 진행된 미국 중간선거에서 야당인 민주당이 하원의 과반의석을 차지하면서 미국 환경정책 기조가 바뀔 전망이다. 9일 중간선거 개표가 99% 끝난 상황에서 민주당은 하원에서 28석을 늘린 223석을 차지해 과반의석인 218석을 넘어섰다. 지난 8년 간 공화당이 장악해온 하원의 주도권이 민주당에게로 넘어간 것이다.

    • 이강봉 객원기자 2018년 11월 09일
  • ‘스마트 양식’ 통한 해양 산업혁명
    ‘스마트 양식’ 통한 해양 산업혁명

    내륙에서 바다송어를? ICT 기술 양식장에 접목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이용한 첨단 ‘스마트 양식장’ 기술이 국내에서 첫 선을 보였다. 국립수산과학원은 최근 경남 하동의 한 숭어양식장에서 스마트 양식장 운영기술 시연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 김준래 객원기자 2018년 11월 08일
    • 1
  • 남극 오존층 구멍 올해는 ‘양호’
    남극 오존층 구멍 올해는 ‘양호’

    화학물질 사용 줄어든 영향으로 보여 매년 이맘 때면 지구를 걱정하는 사람들이 기다리는 소식이 하나 있다. 남극 상공 오존층이 잘 있느냐 하는 것이다. 미국 항공우주국(NASA)에서는 매년 11월 초 즈음에 오존층 파괴정도에 대한 기록을 발표한다.

    • 심재율 객원기자 2018년 11월 07일
  • 이상고온으로 벼 RNA 수 감소
    이상고온으로 벼 RNA 수 감소

    가뭄 견딜 수 있는 신품종 개발 시급 염색체를 구성하고 있는 염색사(chromonema, 染色絲)는 실타래 같은 모양을 가지고 있다. 이 염색사는 핵산으로 구성돼 있고, 이 핵산은 DNA와 RNA로 구성돼 있다. DNA 안에 염기서열이 있어 이 서열(유전정보)에 따라 서로 다른 단백질이 생성된다. RNA도 DNA 유전정보를 단백질에 전달하는 메신저 역할을 할 뿐만 아니라 직접 단백질을 만들어내기도 하는 등 다양한 일을 수행한다.

    • 이강봉 객원기자 2018년 11월 06일
  • ‘갈 수 없는 섬’에 사는 ‘날지 않는 새’
    ‘갈 수 없는 섬’에 사는 ‘날지 않는 새’

    유전자 분석 '뜸부기의 일종' 밝혀 ‘갈 수 없는 섬’에 사는 ‘날지 않는 새’. 이 희한한 스토리가 최근 과학자들의 관심의 대상으로 떠올랐다. ‘갈 수 없는 섬’은 대서양 한 가운데 있는 케이크 같이 생긴 화산섬이다. 섬 이름 자체가 ‘인억세서블 아일랜드’(Inaccessible Island), 이름 그대로 접근을 거부하는 섬이다.

    • 심재율 객원기자 2018년 11월 06일
  • 바이킹은 유럽을 어떻게 정복했을까
    바이킹은 유럽을 어떻게 정복했을까

    타르로 방수처리한 고성능 범선으로 유럽 제패 8세기 말에서 11세기 초 사이 스칸디나비아, 덴마크 등지에 살던 바이킹(Viking)은 해로를 통해 유럽 북서부와 일부 러시아 지역을 대혼란에 빠뜨렸다. 노르만족(북게르만족)이었던 이들은 항해술이 뛰어난데다 전투력이 강한 만큼 약탈을 자행했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에게 공포의 대상이었다. 그런데 바이킹이 특히 항해술이 뛰어난 데는 그만한 과학적인 이유가 있었다. 이들은 목재와 같은 유기물을 가열‧분해해 점성이 높은 검은색 액상 물질인 타르(tar)를 만들었다. 그리고 이 물질을 범선 제작에 사용해 다른 어떤 선박보다 뛰어난 방수처리를 했다. 바아킹은 이를 통해 당시 해역에서 가장 신속하게 움직일 수 있는 바이킹 선을 완성할 수 있었다.

    • 이강봉 객원기자 2018년 11월 05일
  • 블록체인으로 폐기농산물 재발견
    블록체인으로 폐기농산물 재발견

    첨단시스템, 버려진 농산물 염가 판매 ‘농업테크(AgriTech)’란 용어가 있다. ‘농업(Agriculture)’과 ‘기술(Technology)’이란 단어를 합친 말 그대로 인류의 먹거리를 책임질 농업 관련 기술을 총칭하는 말이다. 농업이 거대한 산업인 만큼 다양한 분야에서 다양한 기술이 탄생하고 있지만 아직도 실마리를 풀지 못하고 있는 심각한 문제가 있다. ‘음식물 쓰레기(food waste)’ 문제다. 아직까지 뚜렷한 해결책이 나오지 않고 있다.

    • 이강봉 객원기자 2018년 11월 01일
  • 북극항로의 ‘안전 항해’ 가능해져
    북극항로의 ‘안전 항해’ 가능해져

    해빙 모이는 문제 실마리, 아라온호가 풀어 최근 들어 국내 유일의 쇄빙연구선인 아라온호가 연구항해를 통해 동시베리아해에서 발생하는 해빙(海氷)의 이상 움직임을 규명하는 실마리를 찾았다고 밝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북극항로는 북극해를 통해 극동과

    • 김준래 객원기자 2018년 11월 01일
  • 잠수함처럼 관찰하는 ‘해중전망대’
    잠수함처럼 관찰하는 ‘해중전망대’

    국립해양과학교육관 부속 시설… 2020년 완공 목표 오는 2020년에는 잠수함을 타지 않고도 신비로운 해저의 모습을 관찰할 수 있는 기회가 생길 전망이다. 해양수산부가 경북 앞바다에 ‘해중전망대(海中展望臺)’를 설치하고 있기 때문이다.

    • 김준래 객원기자 2018년 10월 25일
  • “80년 뒤 대만, ‘겨울’ 사라질 수도”
    “80년 뒤 대만, ‘겨울’ 사라질 수도”

    지속가능한 지구 환경 위한 과학기술 필요 제임스 리아오(James Liao) 타이완 중앙연구원(아카데미아 시니카, Academia Sinica) 원장은 기후변화로 인한 지구의 생태계 파괴에 대한 깊은 우려를 나타냈다. 23일(화) 서울 강남구 양재동 K호텔에서 열린 세계과학한림원서울포럼(Inter-Academy Seoul Science Forum, IASSF)에서 그는 현재 타이완 중앙연구원의 연구결과를 토대로 이와 같이 경고했다.

    • 김은영 객원기자 2018년 10월 2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