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y 24,2019
  • 플랑크톤이 소멸하고 있다
    플랑크톤이 소멸하고 있다

    먹이사슬 붕괴로 해양 생태계 타격 23일 ‘스미스소니언’ 지에 따르면 독일 브레멘 대학 연구팀은 논문을 통해 170년 전부터 이 플랑크톤 생태계에 큰 변화가 있어왔다고 밝혔다. 해수 온도 상승이 주된 원인이었던 것으로 분석되고 있는데, 먹이사슬의 기초가 되는 이 플랑크톤이 바다 생태계에 지대한 영향을 미쳐왔던 만큼 전체 해양 생태계에 큰 변화를 가져온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고 말했다. 브레멘 대학 해양 고생물학자 루카스 용커스(Lukas Jonkers) 교수가 이끄는 연구팀은 ‘부유성 유공층’의 변화를 파악하기 위해 170년 전을 기준으로 삼았다.

    • 이강봉 객원기자 2019년 05월 23일
  • 프레온 가스, 동중국에서 다량 배출
    프레온 가스, 동중국에서 다량 배출

    2013년부터 급증…추가 지속 배출 우려 한국과 영국을 비롯한 국제협동연구팀은 중국 산둥성과 허베이 성 지역에서 금지된 프레온가스의 연간 배출량이 2013년 이래 약 7000톤까지 증가했다고 과학저널 ‘네이처’(Nature) 22일자에 발표했다.

    • 김병희 객원기자 2019년 05월 23일
  • 백두산 화산 정말 폭발할까?
    백두산 화산 정말 폭발할까?

    위험 징후 포착 위한 감시체계 구축해야 백두산 분화 징후가 증가함에 따라 대폭발을 예견하기 위한 선제적인 대책 마련이 요구되고 있다.

    • 정현섭 객원기자 2019년 05월 22일
  • 화력발전소 배출 미세먼지 꼼짝 마

    한국기계연구원과 두산중공업은 화력발전소 굴뚝에서 나오는 미세먼지의 배출농도를 0.5㎎/N㎥ 이하로 저감하는 '고효율 정전 습분제거기'(EME)를 개발했다고 21일 밝혔다.

    • 연합뉴스 2019년 05월 22일
  • 화산이 형성되는 새로운 방법 발견
    화산이 형성되는 새로운 방법 발견

    맨틀 천이대서 마그마 스며올라와 형성 미국 연구팀은 지구 맨틀 천이대의 심부 물질이 지표로 스며올라와 화산이 만들어진다는, 기존의 화산 형성 이론 외의 직접 증거를 발견해 과학저널 '네이처' 15일자에 발표했다.

    • 김병희 객원기자 2019년 05월 21일
  • 독도 해양미생물서 항암효과 신물질 발견

    해양수산부와 한국해양과학기술원은 독도 주변 해역 퇴적토에 사는 해양미생물에서 항암효과가 있는 신물질 3종을 발견했다고 20일 밝혔다.

    • 연합뉴스 2019년 05월 21일
    • 1
  • 전 세계 발전소 배출가스량 공개된다
    전 세계 발전소 배출가스량 공개된다

    와트타임, 위성사진 이용해 실시간 정밀 추적 지난해 말 폴란드에서 개체된 제24차 유엔 기후회의에서 발표된 보고서에 의하면 2018년 전 세계 탄소 배출량은 전년도보다 2.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2017년의 1.6% 증가에 비해 큰 폭으로 상승한 수치다.

    • 이성규 객원기자 2019년 05월 17일
  • 플라스틱 쓰레기가 산소까지 위협
    플라스틱 쓰레기가 산소까지 위협

    산소 생산 해양 박테리아 위해 플라스틱 쓰레기가 인간이 호흡하는 산소의 10%를 책임지고 바다 먹이사슬을 지탱하고 있는 해양 박테리아에게도 위해를 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래나 거북의 위를 채우거나 갈매기의 목을 휘감는 등 바다 생물에 대한 개별적인 해악을 넘어 해양 생태계 전체를 위협하고 있다는 것이다.

    • 연합뉴스 2019년 05월 17일
  • 메탄 소비 박테리아가 미래 연료원?
    메탄 소비 박테리아가 미래 연료원?

    메탄을 메탄올로 전환하는 방법 확인 미국 노스웨스턴대 연구팀은 주요 온실가스의 하나인 메탄을 메탄올로 변환시키는 메탄영양체 박테리아가 구리 이온 한 개가 포함된 사이트에서 이 반응을 촉매한다는 사실을 발견해 메탄 연료화를 위한 인공 촉매 개발에 교두보를 마련했다.

    • 김병희 객원기자 2019년 05월 14일
  • ‘녹조’ 발생 억제하는 미생물 발견
    ‘녹조’ 발생 억제하는 미생물 발견

    남세균 증식 제어 물질 생산…상업화 검토 올해는 평균 기온이 예년보다 높아서 녹조가 빨리 발생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는 가운데, 녹조 발생을 억제할 수 있는 미생물이 국내 연구진에 의해 발견되어 업계의 비상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 김준래 객원기자 2019년 05월 1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