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칼럼

S/I/M 뉴스레터로 알아보는 음향기기의 역사

[과학기술문화 기업사회공헌] S/I/M 온라인 콘텐츠

국내 최대 규모의 전자산업사 박물관 삼성이노베이션뮤지엄(S/I/M)은 초기 과학 발명가와 기업이 구축한 전자산업의 역사부터 미래까지 한눈에 볼 수 있는 박물관입니다.

학생과 가족 단체를 비롯하여 전 연령층이 즐길 수 있는 콘텐츠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사회와의 소통을 적극적으로 이어가고 있습니다.

 

지난주에는 TV의 발전사에 대해 쉽고 재미있게 알아볼 수 있는 ‘세상을 바꾼 전자산업사 이야기’의 2편 영상을 소개했는데요. 이번에는 S/I/M 뉴스레터를 통해 소리를 기록하고 재생할 수 있게 도와준 음향기기의 역사에 대해 알아볼까요?

‘S/I/M 뉴스레터 15호’ ⓒ삼성이노베이션뮤지엄

S/I/M 뉴스레터 15호에서는 1980년대 중·고등학생들이 받고 싶었던 대표 졸업·입학 선물 마이마이mymy를 포함한 삼성전자의 1980년대 휴대용 음향기기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소리의 기록과 재생을 가능하게 만든 음향기기의 역사를 뉴스레터를 통해 만나보세요! [S/I/M 뉴스레터 15 보러 가기]

 

프랑스의 식자공 에두아르 마르탱빌이 만든 포노토그래프를 시작으로 에디슨이 발명한 포노그래프, 포노그래프의 개량 버전인 그래포폰과 그래모폰까지! 20세기 당시 축음기의 인기를 통해 음악의 대량생산과 대량소비 시대가 열렸습니다.

이후에는 자기 테이프를 사용한 마그네토폰이 개발되고 디지털 시대의 변화에 따라 CD가 등장하면서 음성 및 영상 기록 기술이 크게 발전하게 됩니다.

 

S/I/M 뉴스레터를 통해 스마트폰의 발명 이전 인류가 어떻게 소리를 저장하고 재생할 수 있었는지 알아보았는데요. 어떠셨나요?

2018년 2월부터 발행을 시작한 S/I/M 뉴스레터는 두 달에 한 번씩 격월로 발행되는 소식지로 다양한 과학기술과 역사 이야기를 소개할 뿐만 아니라 삼성이노베이션뮤지엄의 신규 프로그램, 소식 등을 전하고 있습니다.

 

구독 신청자에 한해 전달되고 있는 S/I/M 뉴스레터, 삼성이노베이션뮤지엄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구독 신청하고 다양한 과학기술과 역사 이야기를 만나보는 것은 어떨까요?

다음 기사에서는 오늘 배운 내용과 연계하여 전화기의 역사를 다루고 있는 ‘세상을 바꾼 전자산업사 이야기’ 세 번째 영상 ‘그레이엄 벨과 전화기’를 소개할 예정입니다.

 

[이전 콘텐츠 살펴보기]

 

(199)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