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T, 로봇 대장 내시경 기술 수출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은 이탈리아의 의료장비제조 전문기업 ‘ERA엔도스코피’로부터 1백만유로(약 15억원)를 받고 ‘로봇 대장 내시경 시스템’ 기술 특허를 양도했다고 8일 밝혔다.

KIST 뇌과학연구소 바이오마이크로시스템연구단 김태송 박사팀이 개발한 이 시스템의 핵심은 자벌레의 이동 원리를 응용, 장의 굴곡에 따라 스스로 구부러지며 장 안을 이동할 수 있는 로봇 내시경이다.

기존 대장 내시경의 경우 의사가 어른 엄지손가락 굵기의 관을 밀어 넣어 검진하기 때문에 장이 심하게 구부러진 곳을 지날 때 통증이 동반될 수 밖에 없지만 이 시스템을 사용하면 아픔이나 불편함을 크게 줄일 수 있다는 게 KIST측의 설명이다.

김태송 박사는 “일단 유럽시장에 진출한만큼 앞으로 관련 기술의 해외 수출이 활발해질 것”이라고 기대했다.

대장내시경 세계 시장 규모는 6조2천억원 정도로 추정되는데, 현재 이 시장의 70% 이상을 일본 올림푸스사가 장악하고 있다. 이번에 기술을 넘겨받은 ERA엔도스코피는 로봇 내시경을 앞세워 시장 진출을 준비하고 있다.

(1242)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