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과학기술인상’에 홍원빈 포항공대 교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은 ‘이달의 과학기술인상’ 8월 수상자로 홍원빈 포항공대 전기·전자공학과 교수를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홍 교수는 디스플레이 패널 내에 얇은 미세 전극으로 만든 안테나를 탑재해 송신 신호를 높일 수 있는 ‘디스플레이 내장 안테나(AoD)’ 기술을 개발했다.

이를 28㎓ 이상 초고대역 주파수에 최적화한 밀리미터파 5G(세대) 이동통신 단말 안테나 원천기술도 개발했다.

문제는 스마트폰의 두께가 얇아지고 디스플레이가 커짐에 따라 안테나를 탑재할 공간이 부족하다는 점이다.

이에 홍 교수는 디스플레이 패널 내에 안테나를 내장하는 밀리미터파 5G 이동통신 단말 안테나 원천기술을 개발했다.

홍 교수팀은 이에 앞서 2016년 삼성전자의 스마트워치에 디스플레이 내장 안테나 원천기술을 적용했고, 2019년에는 LG전자 스마트폰에 밀리미터파 5G 이동통신 안테나를 시연한 바 있다.

홍 교수는 “이번 연구는 전자기학에 무선통신 이론과 디스플레이 공학기술을 융합해 안테나 설계 방법론을 최초로 재정립한 사례”라며 “무선통신과 전력전송, 레이더, 전파 센서 등 전파를 정밀하게 제어하는 신개념 기기와 서비스 출현의 촉진제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달의 과학기술인상은 우수한 연구개발 성과로 과학기술 발전에 공헌한 연구개발자에게 준다. 수상자는 과기정통부 장관상과 상금 1천만원을 받는다.

(66)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