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공단 보유 선박에 지능형 해상교통정보 시스템 도입

해양환경공단은 공단 보유 선박에 ‘지능형 해상교통정보(e-Navigation)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4일 밝혔다.

지능형 해상교통정보 시스템은 초고속 해상무선통신망(LTE-M)을 기반으로 한 차세대 해양안전종합관리체계로, 선박 위험 상황 시 경고 신호, 긴급 조난 신호 송수신 등의 기능을 갖추고 있다.

또한 기상·교통 긴급정보를 반영해 최적 항로를 계산하는 해상 내비게이션 기능 등도 탑재하고 있다.

공단은 2022년까지 보유 선박 78척을 대상으로 단계적으로 해상교통정보 시스템을 도입할 방침이다.

해당 시스템을 도입하면 해양사고 발생을 최소화하고 선박의 연료 소비량을 줄여 환경오염 문제 해결에도 기여할 것으로 공단은 기대했다.

(67)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