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산업부, 해상풍력과 수산업 상생방안 논의

해상풍력 확대위한 '해상풍력 협의회' 개최

해양수산부는 25일 산업통상자원부와 세종 컨벤션센터에서 해상풍력 협의회를 열고 수산업계와 상생 방안 등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해수부는 2030년까지 재생에너지 발전량 비중을 20%까지 높이자는 정부의 ‘재생에너지 3020 이행계획’에 따라 해상풍력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다만 이에 따라 어업구역이 줄어들고 해양환경이 영향을 받을 수 있어 지난 3월부터 산업부 등 유관기관과 해상풍력 실무협의체를 구성해 개선방안을 찾고 있다.

이번 회의에서는 그간 실무협의체에서 논의해 온 업계의 요구사항 등 다양한 제도 개선방안을 검토했다고 해수부는 밝혔다. 해상풍력과 수산업계, 해양환경의 상생·협력방안도 논의했다.

해수부 관계자는 “그동안 양쪽 업계에서 요구해 온 사항을 충분히 반영해 이른 시일 내에 실효적인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42)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