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 없다던 해조류 3종 국내 서식 발견

국외에만 서식한다고 알려졌던 해조류 3종이 우리나라 바다에서 처음으로 발견됐다.

4일 조선대에 따르면 조태오 생명공학과 교수가 이런 내용의 연구 보고서를 환경생물학회지 최근호에 발표했다.

조 교수는 전복솜털, 실솜말, 바늘점말 등 3종의 국내 서식 사실을 유전자 분석 등으로 확인했다.

전복솜털은 전복 껍데기나 다른 해조류에 붙어살며 2㎝ 길이까지 자란다.

미국과 칠레에만 산다고 알려졌는데 전북 변산반도와 경북 포항 바다에서 새롭게 발견됐다.

실솜말은 10㎝까지 자라며 실뭉치 형태로 바위나 다른 해조류에 붙어산다.

그리스와 일본에서 보고됐는데 제주, 추자도, 전북 부안, 강원 동해 해안에서도 생육한다.

바늘점말은 1㎝가량까지 자라며 경북 울진 바다에 서식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조 교수는 이들 해조류가 바다 생태계에서 먹이 생산과 순환, 해양생물군집 개체 수 조절에 기여한다고 분석했다.

(673)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