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 부착 LED 패치로 인체삽입 의료기기에 전력 공급

지스트 연구팀 개발…"헬스케어 기기 활용 효과"

간단한 패치 형태로 옷 속에서 빛을 매개로 인체삽입 헬스케어 기기에 능동적으로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기술이 개발됐다.

지스트(광주과학기술원) 기계공학부 이종호 교수 연구팀은 피부에 직접 부착해 인체 내 전력 전송을 위한 유연한 마이크로 발광다이오드(LED) 패치를 개발했다고 7일 밝혔다.

마이크로 LED 패치 개발로 향후 안정적인 전력 공급을 통해 수명 연장과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다기능 고성능 삽입용 헬스케어 기기 개발뿐 아니라 피부 치료와 미용 용도로도 활용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그간 인체 내 전력량 부족 문제는 다기능 고성능 인체삽입 헬스케어 기기 출현의 가장 큰 제약 중 하나로 꼽혀왔다.

이를 극복하고자 최근에 주변 빛을 흡수해 발전할 수 있는 인체 삽입 태양전지 관련 연구가 진행되고 있으나 실내, 야간, 또는 삽입된 부위가 옷으로 가려질 경우 광량이 부족해 충분한 전력을 생산할 수 없다는 한계가 있다.

이번에 개발한 마이크로 LED 패치는 피부에 직접 부착해 태양전지가 통합된 인체 삽입 기기에 능동적으로 전력을 공급 할 수 있다.

이종호 교수팀 관련 연구 논문은 미국국립과학원회보(PNAS, Proceedings of the National Academy of Sciences of the United States of America)에 온라인 게재됐다.

이종호 교수는 “이번 연구의 성과물인 빛을 매개로 한 능동적 전력 공급 방법은 간단하면서도 필요할 때 언제나 인체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어 인체의 기능을 보조하는 새롭고 다양한 기술 개발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150)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