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기업인과 부산경제 활성화 논의…일자리 2천개 창출 약속

부산시는 14일 오전 부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지역 청년 기업인 50여명과 간담회를 열었다.

박형준 부산시장이 부산 경제를 이끄는 청년 기업인과 소통하며 향후 일자리 2천개를 만들기로 약속했다.

부산시는 14일 오전 부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지역 청년 기업인 50여명과 간담회를 열었다.

이번 간담회는 당면한 지역경제 위기를 극복하고 미래 성장 동력을 만드는 데 필요한 산업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열렸다.

참석한 청년 기업인은 부산형 강소기업 연합 데이터센터 구축, 건설·건축 분야 활성화 및 심의 절차 간소화, 부산 전통산업 위기 극복 방안, 우수기업 부산 유치 방안 등을 건의했다.

박 시장과 기업인은 간담회 후 지역경제 활성화 및 청년 고용 창출 선언식도 진행했다.

지역 생산제품을 우선 구매하고 4차 산업 중심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 양질의 청년 일자리 2천개를 창출하기로 했다.

박 시장은 “경제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디지털 혁신기술을 접목해 부산 산업 체질을 바꿔야 한다”며 “젊은 기업인이 도전과 혁신 주체가 돼 신사업을 발굴해달라”고 당부했다.

(79)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