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산학연, AI 혁신 스마트 산업도시 실현 앞장

울산시가 산·학·연과 함께 혁신 스마트 산업도시 울산을 실현하기 위해 머리를 맞댔다.

이를 위해 21일 시청에서 울산 인공지능(AI) 혁신 산학연 간담회가 열렸다.

이번 간담회는 정부의 AI 정책을 공유하고 울산시 AI 산업 육성전략 방향을 정하는 등 지역 내 산·학·연·관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간담회는 울산 AI 산업 육성 방향 보고, 지역혁신기관·연구소·대학의 AI 추진전략 발표, 지역 AI 산업 역량 강화를 위한 자유토론 등으로 진행됐다.

시는 정부 AI 정책에 발맞춰 ‘울산 인공지능산업 육성 방향’이라는 주제로 발표했다.

간담회에서 시는 울산 제조업 침체와 경쟁력 약화를 극복하기 위해 AI를 활용한 울산 산업별 스마트화 추진 사례를 소개했다.

또 울산 산업의 지능화를 구현하기 위한 전략으로 AI 기반(산업인력 양성, 산업데이터센터 구축)을 조성한다는 계획을 제시했다.

이밖에 수요를 확산하기 위한 AI 기업의 솔루션 개발, 데이터 활용, 실증 테스트베드 구축을 지원하고 이를 토대로 AI 공장·산업단지, AI 클러스터를 구축하는 등 AI 생태계를 조성하겠다는 전략도 설명했다.

시 관계자는 “빅데이터와 AI를 활용한 공공 혁신 서비스를 창출하고 제조업 혁신을 추진해 주력산업의 고도화와 신산업 육성, 청장년 일자리 창출을 할 필요가 있다”며 “산·학·연·관이 혁신 네트워크를 만들어 스마트 산업도시 울산을 실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114)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