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재난대응 기관들 참여 ‘단톡방’ 운영… “골든타임 확보”

이는 기관 간 긴밀한 소통을 강화해 재난 발생 때 현장 대응력을 높이려는 목적이다.

울산시는 여름철 자연 재난에 대비해 재난 관리·책임기관 담당자들이 참여하는 단체 소통방을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기관 간 긴밀한 소통을 강화해 재난 발생 때 현장 대응력을 높이려는 목적이다.

참여 기관은 시와 5개 구·군, 경찰, 소방, 해양경찰, 항만, 한국전력 등 재난 관련 통제·구조·시설관리 기관이다.

시는 본격적인 우기가 시작하기 전에 기관 재난담당자 간 비상 연락망을 정비한 뒤, 카카오톡을 이용한 단체 소통방을 개설해 10월 15일까지 운영할 계획이다.

단체 소통방은 재난 대비부터 수습 단계까지 상황을 공유하며 재난 대응력을 강화하는 역할을 한다.

특히 재난 수습 과정에서 기관 간 협조가 필요할 때 현장 파악이나 보고 절차 등을 생략·간소화할 수 있어 골든타임을 확보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35)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