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대세는 만화보다 웹툰”…창원시 웹툰 육성 돕는다

경남 창원시가 11일 창원문성대학교, 경남창원웹툰협회, 주식회사 레드로버와 웹툰산업 발전 상생협약을 했다.

경남 창원시가 11일 창원문성대학교, 경남창원웹툰협회, 주식회사 레드로버와 웹툰산업 발전 상생협약을 했다.

웹툰(webtoon)은 인터넷에서 연재하는 만화를 뜻한다.

스마트폰을 통해 언제 어디서든 볼 수 있다는 것이 큰 장점이다.

협약 참여 4개 기관·단체는 웹툰 작가 발굴·육성, 웹툰 생태계 조성, 인적·물적 교류, 지역 창작 콘텐츠 산업 진흥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창원문성대는 디자인콘텐츠학부에 웹툰 관련 학과가 있다.

레드로버는 콘텐츠·애니메이션 제작사다.

(137)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