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치매·암·당뇨 치료제 실험동물 27종 민간에 기술이전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실험동물 공급업체 ‘젬크로’, 비임상 시험 대행업체 ‘제니아’와 난치성 질환 치료제 개발에 쓰이는 질환모델동물 27종의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질환모델동물은 동물의 특정 유전자를 조작해 사람과 유사한 질환을 나타낼 수 있도록 만든 실험동물을 의미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번 기술이전으로 해당 질환모델동물이 곧 상용화될 것으로 보고 있다. 연구자들은 분양 절차 없이 치료제 개발 연구나 효능평가에 질환모델동물을 활용할 수 있게 된다.

평가원은 1998년부터 질환모델동물을 개발해왔다. 이번 기술이전 대상인 27종을 포함해 치매, 파킨슨, 암, 당뇨 등 난치성 질환과 관련된 질환모델동물 87종을 보유하고 있다.

질환모델동물은 현재까지 29개 기관에 총 2천291마리가 분양돼 질병 연구와 의약품 개발 등에 활용됐다.

(97)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