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물산업 키우자” 수자원공사·네이버클라우드 맞손

한국수자원공사는 10일 오후 대전 본사에서 네이버클라우드와 디지털 물 산업 생태계 조성·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세계적인 디지털 워터 플랫폼 구축을 통한 역동적인 물 산업 생태계 마련이 협약 골자다.

디지털 워터 플랫폼은 기업체와 학계 등 다양한 참여자가 물 데이터를 쉽게 얻는 한편 이를 기반으로 물 문제 해결을 위한 디지털 솔루션을 개발해 국내·외에 서비스하기 위한 개방형 모델이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지난해 디지털 워터 플랫폼 구축에 착수해 관련 글로벌 시장 선점에 앞장서고 있다.

네이버클라우드는 디지털 워터 플랫폼 참여기업이 수자원공사와 함께 클라우드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개발자 교육과 컨설팅도 병행한다.

이준근 한국수자원공사 그린인프라부문 이사는 “우리나라 물분야 대표 기업과 국내 최고 정보기술 기업이 만나 창출할 시너지가 기대된다”며 “다수의 유니콘 기업(기업가치 1조원 이상 새싹기업)이 탄생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창 네이버클라우드 전무도 “저희의 다양한 서비스를 활용해 디지털 물 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84)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