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광주과학고 과학영재학교로 지정

교육과학기술부는 대전과학고등학교와 광주과학고등학교를 ‘과학영재학교’로 지정했다고 24일 밝혔다.

과학영재학교는 영재교육진흥법에 따라 교과부장관이 정하는 것으로, 무학년제 운영이 가능하고 교원 임용 등의 측면에서도 자율권이 주어진다.

기존 과학영재학교는 2002년 지정된 한국과학기술원(KAIST) 부설 한국과학영재학교와 2008년 추가된 서울과학고, 경기과학고, 대구과학고 등 4곳이었다.

정부는 지역 편중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충청·강원권, 호남·제주권 과학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영재학교 전환 공모를 진행했고, 대전과학고·세종시과학고(설립예정)·충북과학고·광주과학고 등이 신청서를 접수했다.

이들 4개 과학고에 대한 평가위원회의 심사 결과를 바탕으로 중앙영재교육진흥위원회는 지난 19일 대전과학고와 광주과학고를 과학영재학교로 최종 확정했다.

이 두 학교는 앞으로 교육과정 편성, 교원 충원, 시설·기자재 확충, 신입생 선발 등 준비 과정을 거쳐 오는 2014년 3월 과학영재학교로 탈바꿈하게 된다. 두 곳 모두 무학년 졸업학점제를 운영하고, 우수 교원 확보를 위해 전국 단위의 교사 및 학교장 공모에 나설 예정이다.

대전과학영재학교(정원 90명)는 전국에서 학생을 모집하고, 광주과학영재학교(90명)의 경우 전국과 지역단위에서 각각 절반씩 선발한다.

(1348)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