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동강생물자원관, 실감형 전시·체험공간 ‘미생물 체험관’ 개장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미생물과 정보통신기술을 접목한 실감형 전시·체험공간인 '미생물 체험관'을 관내 생물누리관에 개장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미생물과 정보통신기술을 접목한 실감형 전시·체험공간인 ‘미생물 체험관’을 관내 생물누리관에 개장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체험관은 미생물의 다양한 역할과 생물자원으로서의 가치를 알리기 위해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등의 디지털 기술을 이용해 만들어졌다.

체험관은 생물누리관 내 총 200㎡의 공간을 활용해 ▲ 나는 누구일까요? ▲ 나는 어디에서 만날 수 있을까요? ▲ 나랑 같이 놀자 ▲ 또 다른 나를 찾아봐! ▲ 나는 아주 소중해 등 5개의 디지털 체험형 코너로 구성됐다.

코너별로 인체를 VR로 탐험해보거나 현미경으로 미생물을 관찰하는 등 다양한 디지털 체험을 할 수 있다. 각 코너 속 미생물에 대한 내용은 자체 개발한 미생물 캐릭터를 활용해 알기 쉽게 설명했다.

미생물 체험관은 정부의 방역지침에 따라 사전예약제로 운영된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홈페이지(www.nnibr.re.kr)의 통합 예약시스템에서 전시 및 관람 예약이 가능하다.

김학기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경영관리본부장은 “앞으로 2년에 걸쳐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와 공간을 확대해 국내 최고 수준의 미생물 전시·체험관으로 만들 계획”이라고 밝혔다.

(95)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