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 AI·SW 전문 인재 양성…교육공간·콘텐츠 확충

"2025년까지 핵심인재 10만명 양성"…올해 2600여억원 투입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올해 인공지능(AI)·소프트웨어(SW) 분야 인재 양성에 2626억원을 투입한다고 7일 밝혔다.

지난해 과기정통부가 마련한 ‘AI·SW 핵심인재 10만명 양성계획’의 일환으로, 정부는 2025년까지 이 사업에 약 1조원을 지원한다.

과기정통부는 인재 양성을 위해 기존 혁신 교육 인프라를 추가 확대하고 새로운 인프라도 구축한다.

AI 대학원은 올해 2곳을 추가로 선정해 총 10개로 확대한다. SW 분야 핵심 원천기술 개발 우수연구실을 지원하는 ‘SW스타랩’도 6개 연구실을 추가해 총 42곳으로 늘린다. SW 교육을 중점적으로 다루는 SW 중심대학도 9개를 추가로 선정한다.

대학-기업-연구소 등의 협동 연구를 수행하는 ‘AI 교육·연구허브’도 새로 구축해 연구개발(R&D) 중심의 인재 양성을 추진한다.

초·중등 학생들이 AI 기초소양을 키울 수 있도록 전국 500여 개 학교를 ‘AI 선도학교’로 지정하는 내용도 담겼다.

현재 대덕, 대구, 광주 3곳에 있는 SW 마이스터고등학교는 4곳으로 늘어난다. 올해 3월 부산에서 SW 마이스터고 1곳이 개교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후 늘어난 비대면 교육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온라인 AI 교육 플랫폼 구축도 시작한다.

올해는 플랫폼 구축을 위해 정보화전략계획(ISP)을 수립하고, 내년부터 플랫폼을 운영할 방침이다.

(157)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