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청-과기부, 정보통신기술 활용 치안 고도화 협력

과학치안 공공정보통신기술 연구개발센터도 설치

경찰청은 21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정보통신기획평가원과 상호 협력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한편 과학치안 공공정보통신기술 연구개발센터 현판식을 개최했다.

이번 협약은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과학치안 국가 연구개발사업 강화, 디지털 뉴딜 관련 정보통신기술 연구개발에 필요한 데이터 공유와 활용, 정보통신기술 연구개발성과의 치안분야 실증과 활용 확산, 과학치안 인력의 정보통신기술 및 소프트웨어 전문역량 강화 협력, 과학치안 공공정보통신기술 연구개발 전담부서 설치 등을 골자로 한다.

특히 협약의 실질적인 추진을 위해 ‘정보통신기술기반 치안 수요 발굴을 위한 협의체’를 꾸려 기술 동향을 공유하고 치안 분야 신규 사업을 발굴할 예정이다.

과학치안 정보통신기술 전문연구센터는 연구개발사업 결과물을 바탕으로 국민과 현장 경찰관 수요를 반영해 신종 기법 범죄 등 치안 관련 이슈에 신속한 기술 대응이 가능하도록 운영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는 김창룡 경찰청장, 송정애 대전경찰청장, 조경식 과기부 2차관, 한국전자통신연구원 김명준 원장, 정보통신기획평가원 전성배 원장이 참석했다.

김 청장은 “경찰 치안활동에도 정보통신기술 융합은 이제 빼놓을 수 없는 과제”라며 “협약을 바탕으로 다양해지는 신종범죄와 위험에 경찰 조직이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조 차관은 “사이버 범죄로부터 국민의 안심과 행복을 보장하도록 과학치안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필요가 있다”며 “많은 성과가 도출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178)

뉴스레터 구독신청
태그(Tag)

전체 댓글 (0)

과학백과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