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bruary 21,2019

서울 광화문에 ‘공공데이터 활용지원센터’ 개소

FacebookTwitter

정부와 공공기관이 보유한 공공데이터를 민간에서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공공데이터 활용지원센터’가 문을 열었다.

안전행정부는 4일 오후 3시 서울 광화문 한국정보화진흥원에서 산학연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공공데이터 활용지원센터 개소식을 했다.

안행부는 이 자리에서 2017년까지 공공데이터 6천75종을 추가로 개방해 15만명의 일자리를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센터는 공공데이터 제공기관, 제공범위, 활용 가능 분야 등을 안내하고 공공데이터 활용 창업과 사업화 방법에 대해 자문해준다.

박찬우 안행부 제1차관은 “센터 개소는 공공데이터 개방의 출발점이 될 것”이라며 “공공데이터 개방이 실질적으로 창조경제와 일자리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다양하게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의견달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