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tober 22,2019
  • 생명 위협하는 ‘열파’, 노약자 특히 위험

    생명 위협하는 ‘열파’, 노약자 특히 위험

    자연친화적 도시계획으로 해결 노력 세계적으로 찜통더위가 수그러들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 한국은 물론 미국, 유럽, 중국, 일본 등 세계 곳곳에서 역대 최고 기온을 경신하고 있는 중이다. 문제는 건강이다. 27일 ‘와이어드(Wired)’ 지에 따르면 폭염이 다양한 질환을 불러일으켜 건강을 심각하게 해치는 사례가 속속 보고되고 있다.

    • 이강봉 객원기자 2018년 07월 27일
  • 더위가 정신 건강 위협한다

    더위가 정신 건강 위협한다

    기후변화 관련 정신보건정책 재검토 필요 전 세계가 더위로 몸살을 앓고 있다. 남은 여름 기간 동안 더위는 더 심해질 전망. 대다수 과학자들은 앞으로 지구 전역에 걸쳐 폭서(暴暑)가 더 빈번해질 것으로 보고 있다. 문제는 건강이다. 찜통더위 속에서 발생하는 일사병과 열사병, 열실신, 열경련, 열탈진 등 온열 질환과 함께 심리적 질병 역시 심각해는 것으로 나타났다. 온도가 올라갈 때마다 자살률 역시 상승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로이터’, ‘시카고 트리뷴’, ‘사이언스 얼러트’ 등 주요 언론에 따르면 미국 스탠퍼드 대학교 지구시스템과학과 마셜 버크(Marshall Burke) 교수 연구팀은 미국 자치주, 멕시코 지자체를 대상으로 기온과 자살 간의 관계를 분석했다.

    • 이강봉 객원기자 2018년 07월 25일
  • 폭염 속 온열질환 대처법은?

    폭염 속 온열질환 대처법은?

    수분 많이 섭취하고 휴식 취해야 더워도 너무 덥다. 서울의 경우 지난 4일 일평균기온이 31.7도까지 올라, 1908년 기온 관측 이래 104년만의 최고치를 기록했다. 또 5일 낮에 기록된 최고기온 36.7도는 8월 중 기온으로는 63년 만에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 이성규 객원편집위원 2012년 08월 07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