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gust 19,2019
  • 말썽 많은 스테로이드가 노벨상을?
    노벨상 오디세이말썽 많은 스테로이드가 노벨상을?

    노벨상 오디세이 (99) 스테로이드는 처음 선보일 때만 해도 페니실린과 함께 현대 의약 치료의 혁명을 일으킨 ‘기적의 약’으로 꼽혔다. 특히 스테로이드가 관절염에 효과가 있다는 사실을 밝혀낸 미국 의사 필립 헨치는 그 다음 해인 1950년에 노벨 생리의학상을 수상할 만큼 주목을 끌었다.

    • 이성규 객원기자 2019년 07월 24일
  • 시체 살리는 좀비 과학, 과연 가능한가?
    시체 살리는 좀비 과학, 과연 가능한가?

    죽음 극복 위한 노력 200여년간 이어져 24일 ‘라이브 사이언스’에 따르면 그동안 과학자들은 죽은 시체를 다시 살려내기 위해 다양한 방식을 시도해왔다. 200여 년 전에 살았던 이탈리아의 물리학자 지오바니 알디니(Giovanni Aldini)가 대표적인 경우다. 그는 1803년 런던에서 처형당한 사형수의 시체에 전기 충격을 가해 다시 살려내려는 실험을 공개적으로 시도해 유명해진 인물이다.

    • 이강봉 객원기자 2019년 05월 24일
    • 1
  • 인체 속 과학원리스트레스로부터 나를 보호하라

    우리 몸에 꼭 필요한 스테로이드 생성하는 부신 영화를 보면 운동선수가 단기간에 경기력 향상을 위해 나쁜 방법으로 스테로이드를 과용하고 무릎 어깨 등 관절 곳곳이 아픈 노인들이 스테로이드가 들어있는 약물을 적절한 진료없이 남용해서 또 다른 병을 안고

    • 이웅철 의학칼럼니스트, 내과 전문의 2011년 06월 23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