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cember 10,2018
2018.12.07 Today
  • 신석기 섬네일 “유럽 신석기사회 전염병으로 붕괴”

    5000년 전 고대 균주 발견

    프랑스, 스웨덴, 덴마크 과학자들이 5000년 된 인체 유골로부터 추출한 DNA에서 전염병을 일으키는 페스트균(Yersinia pestis)의 새로운 균주를 발견했다. 연구팀의 분석에 따르면 이 균주는 페스트 역병의 유전적 기원과 가장 가까운 것으로 밝혀졌다. 이들 연구팀은 또한 청동기시대가 도래할 무렵, 교역자들에...

  • 빙하_섬네일 그린란드 빙하도 사라지고 있다

    UN, 해빙속도 18세기보다 5배 이상 빨라져

    북극권의 빙하가 급속히 줄어들고 있는 가운데 거대한 대륙 빙하가 보존되고 있는 곳이 그린란드다. 이곳의 85%는 아직 빙하로 덮여 있다. 빙하의 높이는 내륙으로 들어가면서 점점 높아져 최고 높이가 3300m에 달한다. 그런데 이 빙하가 지금 빠른 속도로 녹아내리고 있는...

  • 프랑스 파리에 있는 최초의 미터원기(metre-etalon)
    정확한 표준 단위가 중요한 이유

    지난 11월 중순 프랑스에서 열린 제26차 국제도량형총회(CGPM)의 의결에 따라서, 질량을 비롯해 전류, 온도, 몰(mol) 등 국제단위계(SI) 기본단위 7개 중 4개 단위의 정의가 바뀌게 되었다. 이는 내년 5월 20일부터 적용되는데, 당장의 일상생활에 가시적인 변화가 오는 것은 아니지만, 첨단과학기술에서는...

  • 대표
    소재를 무한 반복하는 3D 프린터

    제조 과정에서 부품에 문제가 생기면 즉시 교체해야 다음 작업을 진행할 수 있다. 다행히도 재고가 있는 부품이라면 바로 교체할 수 있겠지만, 재고가 없다면 부품 공급업체에 연락해서 조달받아야 한다.

  • 인공지능 섬네일
    AI, ‘가족애’ 느낄 수 있을까

    앞으로 다가올 미래에 인공지능(AI) 로봇은 어떤 역할을 할까. 산업현장에서, 가정에서, 학교에서, 전장에서 AI 로봇은 인간의 보조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이다. AI는 요리사가 되고, 친구가 되고, 간병인이 될 것이다. 사람들은 AI 로봇에게 반려동물과 같은 ‘가족애’를 느끼게 될 수도 있다.

  • 기존 자성소재는 외부에서 발생한 스핀전류가 자성소재의 표면에서 모두 소실되는 반면 이번에 개발한 자성소재 (반강자성 스핀배열을 갖는 페리자성 다층막 소재)는 스핀전류가 자성층 깊은 곳까지 유지되는 특성을 보임.
    저전력으로 자성메모리 고속작동 구현

    고려대와 싱가포르국립대 공동연구팀이 기존 자성메모리(MRAM) 소자보다 10배 이상 두꺼운 자성메모리에서 저전력으로 고속스위칭을 구현할 수 있는 핵심 소재 구조를 개발했다. 싱가포르국립대 전기전자컴퓨터학과 양현수 교수와 고려대 신소재공학과 이경진 교수팀은 6일 코발트(Co)와 터븀(Tb) 원자를 한 층씩 쌓아 만든 다층막 자성소재를...

  • 카테누리스포로라이드 A 2차원 핵자기공명 스펙트럼 신호
    울릉도 흙 속에서 말라리아 치료 물질 발굴

    한국생명공학연구원(생명연)은 항암 물질연구단 연구팀이 울릉도 토종 희귀 미생물(방선균)로부터 새로운 항말라리아 물질을 발굴했다고 6일 밝혔다. 방선균은 토양·식물체·동물체·하천·해수 등 다양한 환경에서 서식하는 세균이다.

속보 뉴스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