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y 29,2017
  • 빅데이터 기술 어디까지 왔나?
    빅데이터 기술 어디까지 왔나?

    머신러닝으로 기업경영, 개인신용도 산출 클라우데라(Cloudera)는 오라클, 구글, 야후, 페이스북 등에서 일했던 IT 관련 전문가들이 모여 설립한 컨설팅 회사다. 대용량의 데이터 분석·처리 기술을 기업에 판매하고 있다. 지난 24일 클라우데라는 ‘알투스(Altus)’란 명칭의 플랫폼을 공개했다. 이 플랫폼은 기업들이 방대한 양의 업무를 수행하려 할 때 그 일을 대신해줄 수 있는 장치다. 기존의 방법이나 도구로 수집·저장·분석이 어려운 복잡한 구조의 데이터를 목적에 따라 다양한 방식으로 처리할 수 있는 능력을 지니고 있다. 클라우데우라 관계자는 ‘알투스’의 능력이 추상(abstraction)에 기반을 두고 있다고 밝혔다. 데이터의 특성을 분석해 그 특징들을 가지고 필요한 데이터를 추출해나가는 방식이다. 인공지능을 도입해 사람이 고민해야 할 일을 대신할 수 있다는 점을 시사하고 있다.

    • 이강봉 객원기자 2017년 05월 26일
  • “한국 엔지니어, 세계 최고 수준”
    “한국 엔지니어, 세계 최고 수준”

    과학자 이야기 / 카이스트 안성태 교수 미국 일본 한국에서 일한 경험을 가진 안성태 교수는 카이스트 케이스쿨 전임교수로 들어와 새로운 창업 열기를 일으키는 역할을 하고 있다.

    • 심재율 객원기자 2017년 05월 26일
  • 컨테이너선을 육상에서 조종한다?
    컨테이너선을 육상에서 조종한다?

    세계 최초, 전기 기반의 무인 운항 선박 개발 중 첨단 기술 전문 매체인 뉴아틀라스(Newatlas)는 노르웨이의 기업들이 공동으로 무인 운항 컨테이너선 개발에 나섰다고 보도하면서, 사용하는 동력도 기존의 화석연료가 아닌 전기를 사용하는 친환경 선박이 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무인 운행 기술의 비약적인 발전으로

    • 김준래 객원기자 2017년 05월 26일
  • 일상 기술로 홍채·목소리 복제 가능
    일상 기술로 홍채·목소리 복제 가능

    생체인증 위기 맞나 IT(정보기술) 및 금융 서비스에서 주목받는 생체인증이 일상 기술의 발달로 뜻밖의 곤욕을 겪고 있다.

    • 연합뉴스 제공 2017년 05월 26일
  • 수마트라 대지진 왜 피해 컸나
    수마트라 대지진 왜 피해 컸나

    지진 해역 시추 결과 심부 광물 탈수현상이 큰 영향 지난 2004년 12월 발생한 수마트라-안다만 대지진은 국제 과학자팀의 연구 결과 해저 아래 심부 광물의 탈수현상이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확인됐다.

    • 김병희 객원기자 2017년 05월 26일
  • 흰수염고래 몸이 커진 이유는?
    흰수염고래 몸이 커진 이유는?

    빙하기 먹이생태 변화 때문으로 밝혀져 지구상에서 가장 큰 동물은 ‘흰수염고래(혹은 대왕고래)’다. 지구 북반구에서 몸길이 24∼26m, 몸무게 약 125t의 고래가, 남반구에서 몸길이 33m, 몸무게 약 179t에 달하는 고래가 발견한 바 있다. 24일 '사이언스' 지에 따르면 많은 과학자들이 고래 몸이 왜 이렇게 커졌는지에 대해 궁금해했다. 생물학자를 중심으로 다양한 연구가 이어졌는데 명확한 이유 대신 설만 난무하고 있었다. 한쪽에서는 경쟁자 없이 마음대로 먹이를 먹고 자라면서 몸이 커졌다고 주장하고 있었다. 다른 한쪽에서는 상어와 같은 포식자들과 경쟁하기 위해 몸이 커졌다는 주장을 펴는 과학자들이 있었다. 그러나 2000년대 들어서면서 고래의 몸이 언제부터 무엇 때문에 그렇게 커졌는지에 대해 구체적인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 이강봉 객원기자 2017년 05월 25일
  • 1만5천년 전 페루 문명 확인
    1만5천년 전 페루 문명 확인

    수산과 농경 결합한 고도의 사회생활 영위 1만5000년 전의 페루 고대 문명 유적에서 정교한 바구니가 출토돼 당시 이 지역 사람들이 고도의 사회 조직을 구성하고 살았음이 밝혀졌다. 학계에서 통상 약 1만년 전에 신석기 시대가 시작된 것으로 보는 점을 감안할 때 이 지역의 문화 발달은 세계적으로도 매우 빠른 편에 속한다.

    • 김병희 객원기자 2017년 05월 25일
  • 文 정부에 바라는 과학계 목소리
    文 정부에 바라는 과학계 목소리

    "멀리 보고 기초체력 키워줘야" 새 정부가 출범한지 불과 두 주 밖에 지나지 않았지만 정부는 국민 공감을 바탕으로 신속하게 정부 조직을 개편하는 등 '사이다' 행보를 하고 있다. 과학계도 새 정부 출범과 함께 새로운 도약을 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에 차있다. 문재인 정부에 바라는 과학계의 주문은 어떤 것일까.

    • 김은영 객원기자 2017년 05월 25일
  • 과학기술혁신 정책 혁신 방안은?
    과학기술혁신 정책 혁신 방안은?

    과학기술인 대토론회 최근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회장 김명자)는 신정부의 과학기술혁신 정책 수립에 즈음해, 대선공약을 중심으로 과학기술계 의견을 수렴하는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과학기술총연합회는 설문조사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24일 한국과학기술회관 국제회의실에서 ‘신정부 과학기술혁신 정책 혁신 방안 대토론회’를 개최했다.

    • 김지혜 객원기자 2017년 05월 25일
  • 꿈의 소재, 그래핀 시대 열린다
    꿈의 소재, 그래핀 시대 열린다

    초소형 스피커 만들고 암 진단도 가능해 차세대 소재로 일컬어지던 그래핀을 실제 산업에서 활용할 수 있는 연구들이 최근 잇달아 발표되면서 주목을 끌고 있다. 그래핀은 탄소원자로 만들어진 원자 크기의 벌집 형태 구조를 가진 소재로서, 지금까지 알려진 물질 중 가장 강하고 전도성도 높다.

    • 이성규 객원기자 2017년 05월 24일